갤럭시북 플렉스2 NT930QDA-K71AZ 고민하는사람들에게 

0 Comment

안녕하세요. 본 글을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오늘은 갤럭시북 플렉스2 NT930QDA-K71AZ를 고민하는 사람들을 위해

간단 정리 및 과연 알아볼만할까? 정보를 알아봤어요.

2in1 노트북으로

태블릿의 기능과 노트북을 동시에 이용할 수 있다라는 장점을 가지고 있죠?

플렉스 출시당시에도 관심이 정말 많았고, 삼성의 기술력을 증명하는 사례로 사람들의

인정을 받았었는데요. 해외에서도 얘기가 많이 나왔던 부분이라서 체험을 위해 매장을 방문하는 사람들도 있었는데요.

​반면 아쉬움으로 자리잡았던 부분은 힌지에 대한 영역이였고 발열 소음에 대한 부분들도 많이 궁금해 했었고 일정의 사람들은

“발열이 조금 있다.”라고도 했는데요. 이번 플렉스2가 칭찬받는 이유 중 하나는 바로 이러한 점을 개선했고,

​2in1에서 문제되었던 힌지에 대한 부분도 개선됐다는 점은, 이제는 선택이 두렵지 않은 요소가 됐네요.

또한, 간단한 이슈를 말씀드리면

고가의 제품인 만큼 피해사례가 늘어나고 있다고 하는데요.

​고민하는 사람들이라면 삼성공식인증사에서 스펙정보 및 가격정보를 알아보시길 권해드릴게요.

간단한 후기를 살펴봐도 좋은 얘기가 정말 많았는데요.

그 중 누군가는 이렇게 말했어요.

“아주 예전 키보드가 분리되던 때부터 갤럭시북 모델도 사용했었는데, 이번 플렉스2는 정말 엄청난 성장한 것 같아요.

전 필기나 그림 그리는걸 좋아하는데, 터치와 펜이 있는 태블릿 VS 노트북을 고민하다가, 갤럭시북 플렉스2로 왔어요.

​자랑인 펜은 에어커맨드 기능부터 시작해서 필기감은 드로잉계열에서 유명한 와콤계열 S펜이라서 진짜 2in1넘사벽이였어요.

실제로 써보니까 반응속도도 너무 빠릿하고, 그림그리는데 아이패드를 고민도 했었는데, 대만족이네요.

​프로세서 자체도 i7이고 램은 16GB라서 웬만한 작업은 모두 가능했고, 전 포토샵 일러 등 어도비 제품 자주 쓰는데 역시 아무 문제가 없었어요.

힌지도 짱짱하고 끝까지 접으면 태블릿처럼 뒤로 접으면 거치대처럼 사용이 가능하니까 완전 괜찮았어요. 배터리는 최대 화면 밝기로도 7시간

이상 사용이 가능하니까, 적정 밝기로는 하루 이상 써도 무리가 없는 듯 해요.

디자인도 깔끔하고 세련돼서 바로 선택했고, [미스틱 블랙, 미스틱 브론즈] 두가지 색상이 있었는데요.

일단 저는 깔끔한 블랙이 좋아서 검정으로 갔어요. 근데 앞에서 말했던대로 너무 고급스러워서 고민했던 순간을 잊게 만들었네요.

결론적으로는 잘 샀다는 생각이 들고 과거 갤럭시북부터 서피스프로 등 루인원 자주 주문해서 썼었는데, 결국 펜이 넘사벽이더라고요.

배터리부터 디자인, 마감 무게 다른 브랜드 경쟁모델이랑 비교해서 뒤쳐지는게 없네요. 대만족!”

2in1이라는 장점을 가지고, 더욱 반응속도가 빨라진 S펜과 더불어, 전 모델의 아쉬운 점으로 뽑혔던 힌지 부분까지 개선​해서 나왔으면서도

특히 삼성의 QLED 디스플레이를 채택했다는 점은, 어떤 영상이나 작업을 하던 최상의 모습을 보여줬어요.

​디자이너들은 맥북으로 넘어갔다가, 최근에는 갤럭시북 플렉스2 NT930QDA-K71AZ로 넘어오기도 했는데요.

그만큼 태블릿과 동시에 사용이 가능한 기능과 더불어, SSD + RAM16기가 i7 10세대 최신 프로세서의 선택은

​동일한 가격대의 2in1과 비교될 정도로 성능이괜찮았어요.

그만큼 AKG와 함께 뛰어나진 사운드, 그리고 QLED 삼성의 기술력으로 누구보다 뛰어난 화소를 감상하고

좋은 성능으로 태블릿과 노트북을 동시에 이용할 수 있으면서도,

​트렌디하면서 고급스러운 디자인으로 소비자들의 마음을 건드리고,

사실 다양한 선택지들 LG, 애플 맥북 등이 있겠지만, 삼성만의 기술력으로 돌아온 GALAXY BOOK FLEX2

고민을 이겨낼만할 가치를 증명하는 제품이였네요.

​삼성공식인증사를 이용하면 오늘 저녁에 주문해도 내일 아침이면 도착하고

A/S와 정품걱정이 없는 만큼, 안전하게 비교해보시길 권해드릴게요.

NT930QDA-K71AZ #갤럭시북플렉스2